금정구-스포원, 가족친화 작은도서관 조성 업무협약

영상뉴스
금정구-스포원, 가족친화 작은도서관 조성 업무협약
  • 입력 : 2021. 09.24(금) 15:34
  • 변재호 기자
[신동아방송=변재호 기자] 부산 금정구(구청장 정미영)는 24일 부산지방공단 스포원(이사장 이상혁)과 스포원 내 공립작은도서관을 조성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스포원은 건물 내 공실(옛 자전거교실)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구는 해당 공간을 작은도서관으로 리모델링해 도서 구입 및 분류, 대출시스템, 프로그램 기획 등 전반적인 운영을 맡는다.

구는 최근 확보한 시비를 바탕으로 오는 11월 6일까지 스포원에 공립작은도서관을 조성할 계획이다. 구는 도서 열람, 대출과 더불어 주말 가족 단위 나들이객이 주로 방문하는 공간의 특징을 고려해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가족 친화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이로써 스포원 내 작은도서관은 관내 17번째 공립작은도서관이자 41번째 작은도서관이 된다.

정미영 금정구청장은 “스포원은 주말마다 부산시 전역에서 많은 가족 단위 시민들이 찾는 곳이기 때문에 이곳에 조성될 작은도서관은 아이와 부모가 함께 책과 여유를 즐기는 또 하나의 쉼터로 자리매김할 것이라 확신한다”며 “운용의 묘를 살려 가족친화형 공간으로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변재호 기자 bjh7577@naver.com